오랜만에 만나는 친구놈이라 잡담을 하다



일하고 만나러 갔더니만 무슨 밤새도록 당구로 달릴것같아서 도망쳤네영.
....결국 12시에 일어났네요. Orz